홈 사이트맵 즐겨찾기
ID/PW찾기  |  회원가입
우사기
2021.01.22 08:09

담배 이야기

조회 수 420 추천 수 2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요즈음은  자기 집에서조차     담배를  피우기 힘든시대가 되었다  

건강에 해롭다는  인식이  자리 잡으면서   생긴  헤프닝이다   

 

예전엔  곰방대를  입에 물고도   다   천수를  누리시고  사셧는데 말이다  

나역시  담배 안피운다고  백년이상 사는것도 아닌데  

 

너무나 극성이 아닌가 싶고    담베에 데해 너무 무지한것같아  

이왕  담배를   피우시면    

 

질조은  담배를   피우길  권하는  쪽이다 

사실

우리나라  담배잎은   우수한편이지만    담배의질은   최하라고 보면 된다 

우리나라  애연가의 고정관념중에    

독하면  몸에 해롭고    순하면   덜 해롭다는   인식이   자리잡고있다 

 

이러한 이유는   

다 알다시피     담배가 비쌀수록  순한맛이였던  과거의 기억이  고정된 관념으로   자리 잡고 있기 때문이다  

담배는   

옆연을  건조해서    분쇄하고     각 회사별로   고유의 레시피로   로스팅 하여   제조한다  

 

하지만    순한맛을  선호하는  우리의 기호에   우리나라 담배는   타르 함량을  줄이고  그기에다 

탄소 필터까지 추가   한것은   

그렇타     하더라도     피우는  본인은 모르지만    타인이  냄새를  극히 싫어한다 

조운재료로  

요리한 음식은    조은 냄새를  풍기고 

상한 재료로  요리하면     안조은  냄새가 나는게  당연한일이다   

 

그럼  양담배는  어떤가

수입개방후  

세계에서    제일   잘팔리는   필립모리스가    한국시장에서   참패했다  

그도 그럴것이    

고기 먹고   기름기 잇는  입안에  커피 한잔과   말보루  한대 피우면  그맛이 어루러져    환상인데 

한국의 양념류가 워낙  자극적이니  

 

그맛과  맞을리가 없는일이다 

그 이후     

한국 말보루는  

본연의 맛은   없고  순한 맛에   탄소필터가  추가되어   팔고 있다 

 

미국이나  유럽에서    말보루 를  피워본   경험이 있으신 분은    잘 아는 사실이다  

미국의 정책이란게  

우리와 달라서  

최고는  군납 

그다음 내수 

그다음이   수출이다 

그것도      그 국가의  수준에 따라 다르다   

유럽 은 그의동격이고  

일본은  좀 낫고   한국은   아주 저급이다   

 

그래서   늘  오리지날을   구해 피우다 

담배값   인상으로    

마침 국내에  

파스타바꼬 가 들어 오는 이유로  

손으로 마는  담배로    갈아타서     지금껏   피우고   있다가   

그 마저도    

부산 경남에   

하나남은 가게가  

건물  재건축으로      폐업 하는   바람에     

술   조아해서    술집  차린다고      

덜컥 인수해서  

차려 버렸다  

그냥  파는것이 아니라  

아예    취미가  같은 사람 끼리 모여    

인생   이야기   담배 이야기도    하며    시가 커피   파이프  음악도    같이 들으며    너무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외국친구들도   

많이와서 

담배사면서    너무 행복하단다  

내가  그 심정을   너무  잘 알지    하면   정말 고마워 하며간다    문닫지 말라고   부탁하며  

난   담배 안피우는  사람   피우라곤 하고 싶지 않타 

 

하지만   피울거면   조은거  피우라고  말하고    싶다  

피워서  조은냄새나고     다른 사람이 냄새맡고   싫어 하지 않으면    조은  담배 인거다  

가격이   비싼것도 아니고   

몰라서 못피운다면    

이왕 피우는거  

조은거 피우라고   말하고 싶다 

 

 

  • ?
    아나콘다 2021.01.26 00:36
    적극 공감합니다
    흡연한지가 벌써 50년이 넘어버렸네요
    좀 일찍부터 피웠으니 이젠 끊을법도한데
    골아픈일이 늘 생기다보니 못끊고 있습니다
    질좋은 담배를 찾는것도 쉽지않구요
    오랜만에 담배글을보니 눈이 확 떠지는군요
    화물차할때 담배실러가면 한주먹씩 얻어피웠던적도 있었는데
    그시절이 그립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우사기게시판 이용시 필수 공지사항 12 소리전자 2016.09.17 4759
10498 자랑 ■ 한국의 슈바이쳐 ■ 박진석 2021.02.28 209
10497 우사기 사기꾼한말씀 4 krypton 2021.02.28 1672
10496 우사기 하.... 이런 사기꾼에게서 연락이 왔네요!! 3 file 샤일록 2021.02.27 1702
10495 우사기 시기꾼 을 출몰 입니다 4 서용해 2021.02.27 1592
10494 우사기 시기꾼 을 출몰 입니다 서용해 2021.02.27 503
10493 유투브 Monaco 28° 8 file 임정택 2021.02.06 420
10492 우사기 노래 1 임정택 2021.02.02 268
10491 유투브 처녀작(?)으로 진공관 앰프를 제작해보았습니다. 8 bigbrother 2021.01.26 1127
10490 우사기 댓글 막아놓은것들 구매주의 바랍니다 8 불무리 2021.01.25 907
» 우사기 담배 이야기 1 runing 2021.01.22 420
10488 우사기 느림의 미학...? 2 김일호 2021.01.19 285
10487 우사기 아래 '답답합니다' 정구용님 글에 대한 답글입니다 1 file 딸바보 2021.01.15 623
10486 우사기 첩첩 산중에 사시는 분들 참고하세요. 8 file 조정래 2021.01.15 784
10485 우사기 댓글 막아놓은것들 구매요주의 4 불무리 2021.01.14 588
10484 우사기 그나마 다행 입니다~~~! 임정택 2021.01.13 318
10483 질문 답답 합니다 4 file 정구용 2021.01.13 538
10482 질문 사진이 중복 5 시몬 2021.01.05 417
10481 질문 케이스업체 도움주세요 1 file 박우철 2021.01.05 402
10480 우사기 본 싸이트 회사 사장님과 무나해주신 분들께 감사 드... 김성진 2020.12.28 654
10479 우사기 축성탄 leeyph 2020.12.25 17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25 Next
/ 525
회사소개 제휴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사이트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