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사이트맵 즐겨찾기
ID/PW찾기  |  회원가입
조회 수 1217 추천 수 3 댓글 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불무리님은

이전 제 후기글에 

5월 1일 제가 단 댓글 이후로 아무런 대답이 없으셨습니다.

5월 2일 / 7일 두차례 

제 답변보시고 답변 부탁드린다고 

문자메세지 보냈으나 답변이 없었습니다.



하지만 불무리님은

5월 5일/6일/10일

소리전자 판매장터에는 기기구하는글을 올리셨더라구요^^



5월 14일 

제가 최초 글 작성한지 14일동안 

아무런 답변이 없어서 분쟁조정위원회에 

이 사건을 접수했습니다.

그러니 불무리님에게서 문자메세지가 오더라구요.

문자로 욕을하시더라구요. ^^

2주동안 아무말도없다가 연락온게 욕설이었습니다.

전 정말 어이가없지만 문제를 잘 해결하고싶은마음에

다시한번 정중하게 말씀드렸습니다.

하지만 또 아무런 답변이 없으셨습니다.




그리고 5월 22일 분쟁조정위원회에서 연락이왔습니다.

처음 사건 접수때 위원회에 답변을 준다는 얘기와는 달리,

조사관님께서 불무리님에게 여러차례 

답변을 듣기위한 연락을 시도하였으나,

판매자 불무리님의 잠적으로 어쩔수없이 사건을 종료해야한다하고요..

아쉽지만 위원회에서 할 수 있는 일은 여기까지라고하시더라구요..

감사합니다. 수고하셨습니다. 하고 전화 끊었습니다^^



민사를 진행해볼까 했습니다.

그런데,

생각보다 인지 송달료 비용도 꽤 들어가는거같고,

이미 26일을 넘게 이 일로 스트레스받아왔는데,

이 일로 또 스트레스받으면서 시간 쓸 생각하니 참 갑갑하더라구요...ㅎㅎ

아무리 판매글이 믿음직스럽더라도,

판매자 전화번호를 구매전에 검색해볼생각 못한 내 자신을탓하자! 라고 혼자 결론지었습니다.

그리고 기기는 상태를 기재하고 부품용 용도로 5만원에 판매했습니다.^^







이상 소리전자 불무리님과의 TEAC V-3000카세트데크 거래 후기였습니다.

시간내서 읽어주신분들 감사합니다.





  • ?
    유래복 2019.05.25 19:08
    오죽하면 소송까지 생각했겠습니까만 왠만하면 소송은 피하는게 정신건강에
    도움이 되리라 생각됩니다
    저도 34년전에 못받은 월급 165만원때문에 중기회사를 상대로 소송을했으나
    1심에서 패하고 너무억울해서 항소끝에 승소는 했지만 남는건 마음에상처와 불신뿐이더군요
    지방에서 서울까지 22차례. 소요된경비는 260만원정도.
    개인이 회사고문 변호사를 상대로 소송을 한다는게 쉬운일은
    아니더군요
    샹대회사 등기부등본을 속행으로 발급받는데 당시 솔 담배1보루값 5천원을 암암리에 지불했던 기억도
    나는군요
    이제는 추억이 되었군요
    이곳 소전에서 물건구매후 속앓이 하는분들이 상당히 많은걸로 알고있습니다
    자세한 내막은 거래당사자들만이 알겠지만
    조금손해본다 생각하면 서로에게 좋은 이미지만이 남지않을까 생각해봅니다
    세상자체가 험난한걸 어쩌겠습니까?
  • ?
    김찬우 2019.05.26 17:29
    네^^ 전 포기했습니다.
    오래전 사연이지만 읽는 내내 속터지는 일이네요..
    말이 안통하는 사람이란걸 전화통화시에 알게되서
    명백한 영상까지 촬영해서 올렸는데
    문제부분에선 언급조차하지도 않고, 잠수타버리네요.
    그 동안에 버젓이 다른 기기 구한다는 글 올리고 있었어요.^^
    욕은 제가 해야되는게 맞는거같은데 오히려 저한테 욕까지 하고요 ㅎㅎㅎ
    20년가까이 중고거래 열심히 해왔지만
    이런 사람은 정말 처음봤습니다.
  • ?
    불무리 2019.05.26 20:07
    오죽하면 소송이 아니라
    소송할 자격조차 없는 내용입니다
    최초 본인이 충분한 시간을 두고 점검하고 제품을 가져간뒤(본인도 직거래가 안심되어 그랬겠지요)
    문제가 있다길래 "그래 한번 쯤봐주자 하는 맘으로 다시 받아서 점검하고 보내주엇건만 선의를 베풀고도 오히려 선의를 왜곡하고 있으니 이게 정상적인 사고방식 입니까?
  • ?
    김찬우 2019.05.26 21:30
    충분한 시간을 두고 점검한건 아닌거같습니다.
    만나뵙고 댁으로가서 대략적인 기기 설명 해주셨고,
    직접 약 20초가량 녹음이되는걸 확인시켜주셨죠.
    그 짧은순간의 테스트로는 제가 말씀드린 증상을 캐치하기어렵습니다.
    애초에 모든기능이 이상없는걸로 알고갔었구요.
    그래서 녹음기능에 그런 증상이있을거라곤 생각을 못했습니다.
    그 날 말씀하신 테스트는 말 그대로 녹음이 되는것만 확인한것이였습니다.
    제가 다시 보내드린걸 받아서 점검하시고 이상이없다하셨고,
    그대로 다시 저에게 보내신건데 그럼 왜 그 증상이 그대로일까요?
  • ?
    드라큐라백작 2019.05.26 14:26
    물건만 보고 사면 낭패봅니다
    판매자가 정상적인 사고를 가지고 있는지 그것부터 봐야 합니다
    싸이코페스 수준의 판매자가 얼마안되는것 몇번 연락하다가 포가먹는것 보면서
    그런식으로 상습적으로하고 그판매자가 살때는 물건받아보니 이렇다하면서 트집잡아
    일부환불받습니다
    거의 저질인 사람이 있으니 판매자를 알고 사야 합니다.
  • ?
    김찬우 2019.05.26 17:34

    게시글도 잘써놨고, 실제로 잠깐 만나서 직거래했지만
    이런분일거란건 상상도 못했습니다^^
    커뮤니티활동을 열심히 하진않았지만 가끔씩 보이는 회원분들의 분쟁글이나
    사기글들보고 남일이라 생각했는데 제가 당하니 진짜 스트레스 장난아닙니다.
    다른 회원분들도 이 글 보시면 좀 더 조심히 거래하시고
    판매자가 누구던간에 전화번호나 아이디 검색 무조건하시는걸 추천드립니다.
    앞으로는 더욱 조심해서 거래해야겠어요

  • ?
    불무리 2019.05.26 19:58

    기계를 다룰줄도 모를는 사람이 제격에맞는 것이 무엇인지도 모르면서

    그저 자기기준에 맞추어서 상대와 기계를 평가하려 하다니
    내가 사기꾼이라고?
    다른 사람들이 많이 당했다고?
    다른사람이 당해서 사기꾼이라고 내가 형사처벌 받은적있다고 출처만 밝혀라 내가 니 사타구니 자지를 빨아줄테니
    최초 충분한 시간을 두고 직접확인 조작하고 물건을 가져갔으면

    말그대로 그다음은 구매자 몫일뿐 그것으로 땡인거야

    아니할말로 구매한뒤 어떤 일이 있었는지는 오로지 자신만 알거늘

    그래도 난 소카를 빌려타고왔다면서 하두
    징징거리길래 불쌍해서 한번 봐줄려고 받아보고는 이상없어서
    이전처럼 다시 직접확인하고 가져가거나 택배로 되가져가라고 했을때
    택배를 원해서 부처 주었으면 나로선 최대한 선의를 배푼 결과이거늘
    이런 상황을 매도하고 왜곡되게 해석을 하면서 소시오패스적인 행동을해?

  • ?
    김찬우 2019.05.26 21:49
    불무리님이 사기꾼이라고 말한적없습니다.
    다른사람들이 당했다는 말을 한적도 없습니다.
    검색해보니 다른분들과 분쟁이있는걸로 보이는 글들은 보이더라구요.
    기기를 충분한시간을 두고 확인한건 아니라생각합니다. 기억하시겠지만 간략하게 테스트만했었습니다.
    그리고 직접 조작하지않았습니다. 시연으로 저에게 보여주신거였죠.
    그리고 소카얘기로 감정호소한거는 환불이야기하다가 나왔던얘기였습니다.
    처음부터 끝까지 불무리님과의 거래중 문제의 핵심은
    제가 말씀드리고 주장했던 녹음이상증상인겁니다.

    --------------------------------------------------------------------------------------------------------------
    25일 저녁~밤에 직거래 집에와서 길게 테스트를해보니 4db가량 작게녹음되는 증상 발견.
    26일 전화드리고 발송
    28일 받아보셨고 확인하시고 이상없다하셨고 29일 다시 저에게 발송.
    30일 제가 촬영한 비디오에는 그 이상 증상이 그대로입니다.^^
    5월 1일~25일까지 계속 침묵...
    -------------------------------------------------------------------------------------------------------------

    제가 소시오패스인가요?

    전 더 이상 이 일로 신경쓰고싶지않습니다.
    이미 스트레스와 충격 많이 받았거든요.^^
    이 글을 보시는분들이 알아서 생각하실거라 생각합니다.
  • ?
    김찬우 2019.06.06 19:06
    저와 비슷한, 저보다 더 심한 일을 겪은 분들도 계십니다.
    시간되실때 링크의 영상과 글을 꼭 한번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다른 회원분들께는 더 이상 저와 비슷한 사례가 안생기길바라겠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XVhRqOuEDyU&t=160s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우사기게시판 이용시 필수 공지사항 12 소리전자 2016.09.16 4550
10336 유투브 [MV] Jeong Eun Ji(정은지) _ Hopefully sky(하늘바라... K.J.S 2019.07.04 246
10335 유머 중국 , 일본 3 hoya 2019.07.03 613
10334 우사기 폴란드 오디오 업체, 몽강 수제 오디오 대리점 계약 이한수 2019.07.01 653
10333 우사기 이런사기 당하지마시길...사기피해는 지속된다고 봅니다. 1 엔틱하우스 2019.06.30 959
10332 우사기 버리실 책 있으신 분들께 부탁 드립니다...! 임수환 2019.06.29 409
10331 유투브 Think of me - phantom of the opera 1 K.J.S 2019.06.16 437
10330 유투브 아~옛날이~여~~~! 임정택 2019.06.14 532
10329 자랑 울게 하소서....!!! 4 임정택 2019.06.12 567
10328 자랑 축구 2 임정택 2019.06.09 528
10327 유투브 박 기영 3 임정택 2019.06.05 844
10326 유투브 아름답고 푸른 도나우(다뉴브)강! 2 임정택 2019.06.05 447
10325 분쟁건 RX-505중고나라 적폐청산2사기(본명;신용구) 2 주일기 2019.06.03 1001
10324 분쟁건 홍길동 알텍매니아 회원님들 이런사람 조심하시기 바... 페가소스 2019.06.01 814
10323 우사기 중국의 오디오 짝퉁[퍼옴] 2 소리애 2019.05.27 1585
» 우사기 불무리님의 카세트데크 거래후기 <종결> 9 김찬우 2019.05.25 1217
10321 우사기 * 김채진님-영수증 찾아가세요 ^^ 1 file 연수 2019.05.23 493
10320 우사기 영화상영회 및 세미나 / 제2회 금강역사영화제 file 박영철 2019.05.23 237
10319 우사기 여긴 자작품 장터다...쓰레기들아. 1 김호영 2019.05.20 1750
10318 우사기 튜너 이야기 5 - 디엠파시스 1 file 곽홍해 2019.05.18 890
10317 맛집 푸욱~우려낸 곰탕 한그릇 드시이소! 3 임정택 2019.05.18 564
10316 사기건 부디 공감 해 주시면 감사..국민청원 익사이팅 2019.05.15 663
10315 우사기 앰프 이야기 4 - 하이파이 앰프 4 file 곽홍해 2019.05.13 1129
10314 우사기 오늘 IP-TV 개봉 / 영화 <방문객> file 박영철 2019.05.10 307
10313 자랑 가창력 끝판왕! 3 임정택 2019.05.10 532
10312 우사기 조 국장님 글이 안 보이네요.. 잠수하셨나요?? 1 file 박규호 2019.05.10 47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15 Next
/ 415
회사소개 제휴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사이트맵